관심 끌었던 비의 작은 소식은?…"신인 배우 오예주 사랑 부탁"


신인 배우 오예주 [사진=비 인스타그램 계정]

[아이뉴스24 정상호 기자] 가수 비가 예고했던 작은 소식은 소속사 레인컴퍼니의 첫번째 배우 영입이었다.

비는 20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레인 컴퍼니 첫 번째 배우 오예주 님을 소개한다"며 "나이는 17살이다. 발전하는 모습을 보여주기 위해 하루하루 열심히 연습하고 있다. 많은 관심과 사랑 부탁드린다"라는 글과 함께 배우 오예주의 사진 5장을 게재했다. 오예주는 사진을 통해 엷은 미소, 시크한 표정 등 다양한 모습을 선보였다.

비는 전날 "내일 오전 12시 작은 소식 전합니다"라는 글을 남겨 아내 김태희가 셋째 아이를 가진 게 아니냐는 추측 등 많은 궁금증을 자아냈다.

다음은 비 인스타그램 전문이다.

안녕하세요~레인 컴퍼니 첫번째 배우 오예주님을 소개 합니다. 나이는 17살이고요 발전하는 모습 보여드린다며 하루하루 열심히 연습하고 있습니다 많은 관심과 사랑 부탁드려요 #오예주 #신인 #레인컴퍼니 #써브라임아티스트에이전시

정상호 기자 uma82@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