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교육청, 각급 학교 개인위생 관리 방역물품 지원


[아이뉴스24 김한수 기자] 인천광역시교육청(교육감 도성훈)은 학교 내 코로나19 예방 및 확산 방지를 위해 관내 유치원 및 초·중·고·특수·각종학교 총 936교, 35만여 명의 학생들에게 개인위생 방역 물품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 [사진 = 인천광역시교육청]

지원 품목은 보건용 마스크와 손 소독제, 알콜 티슈로 보건용 마스크는 70만 장을 확보해 학교에서 사용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손 소독제 및 알콜 티슈는 개인 위생 관리를 위해 각각 57만 개, 39만 개를 구입해 10월 말까지 학생들에게 1인 1세트를 배부할 예정이다.

인천시교육청은 학교 내 코로나 19 예방을 위해 교내 방역 소독 및 방역 물품 구입 등으로 47억 상당의 예산을 지원하였으며, 마스크·체온계·열화상카메라 등으로 99억 상당의 방역 물품 총 146억을 단위 학교에 지원한 바 있다.

서상교 평생교육체육과장은 "코로나 19의 확산이 지속되는 상황에서 환절기가 찾아와 독감 등 다른 감염병과 더불어 철저한 대비가 필요하다"며 "학교 내 코로나19 감염 예방 및 확산 방지에 신속히 대응하여 안전한 교육 환경이 조성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한수기자 khs@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