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일게이트, '로스트아크' 게임대상 상금 전액 기부


임직원들 의류 등 현물 400여건 추가 기부…훈훈한 연말

[아이뉴스24 문영수 기자] 스마일게이트희망스튜디오(이하 희망스튜디오)는 스마일게이트RPG(대표 지원길)와 함께 '2019 대한민국 게임대상'에서 대상을 수상한 '로스트아크'의 상금 전액을 경기도 성남시 내 소외계층을 위해 기부했다고 30일 발표했다.

희망스튜디오는 지난 24일 성남시 지역아동센터 연합회(회장 오일화)에 성남 지역 소외 아동들의 행복한 크리스마스를 위한 '메리 앤 해피(Merry&Happy)' 선물과 게임대상 상금 1천만원을 기부했다. 이번에 증정된 선물과 기부금은 성남시 관내의 지역아동센터 34개소에서 돌보고 있는 600여명 아동에게 성탄선물로 전달됐다.

스마일게이트RPG 임직원은 게임대상의 수상을 기념하고 기쁨을 나누고자 대상상금 기부 외에도 임직원의 의류를 추가로 희망스튜디오에 기부했다. 이를 통해 총 400여건의 기부 물품이 접수됐으며 지난 18일 사회복지법인 '안나의 집'과 성남 지역 청소년 쉼터 등에 전달됐다.

권연주 스마일게이트희망스튜디오 실장은 "게임대상에서 로스트아크가 대상을 수상할 수 있었던 배경에는 로스트아크를 즐겨 주시고 사랑해주시는 팬들이 있었기 때문"이라며 "스마일게이트RPG 임직원이 이용자에게 받은 사랑을 나누는 것에 흔쾌히 동의했고 이를 통해 소외 계층의 아이들을 위해 기부까지 이어졌다는 점에서 큰 의미를 갖는다. 앞으로도 희망스튜디오는 더 많은 희망을 확산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희망스튜디오는 연말을 맞아 스마일게이트 그룹 계열사와 함께 국내외 소외 아동들을 위한 기부 캠페인을 지속적으로 진행하고 있다. 이번 게임대상 수상 기념 기부 이외에도 지난 14일 막을 내린 'CFS 2019 그랜드 파이널'에서 CFS 관련 굿즈 판매 부스를 설치해 수익금 전액을 중국 소수민족 아동에게 방한용품으로 전달한 바 있다.

문영수기자 mj@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