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MS, 마인크래프트 게임 활용 코딩 교육 실시

직장인 대상 오피스 365 교육도 진행


[아이뉴스24 도민선 기자] SK텔레콤의 이동통신 매장이 코딩 교육의 장으로 활용된다.

8일 SK텔레콤(대표 박정호)와 마이크로소프트는 서울과 부산·대전·대구·광주 5개 도시 매장에서 블록게임 '마인크래프트'를 활용한 코딩 무료 교육과 직장인 대상 오피스 365 활용 교육을 실시한다고 발표했다.

마인크래프트는 다양한 종류의 블록으로 가상의 세계를 만들고 탐험하는 게임이다. 마인크래프트를 활용한 코딩 프로그램으로 게임을 하면서 자연스럽게 코딩 능력을 기르고, 디지털 역량과 창의성을 키울 수 있다.

이 코딩 수업은 알고리즘과 논리적 사고의 중요성에 대한 설명과 실제 코딩을 통한 마인크래프트 게임 만들기로 구성된다. SK텔레콤은 그간 '행복커뮤니티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알버트 로봇 기반의 초등 저학년 대상의 코딩 교육을 진행해 왔으며, 마이크로소프트와 협력을 통해 초등 고학년으로 교육대상을 확대하고 이용자 만족도를 높일 수 있게 됐다.

[출처=SK텔레콤]

마이크로소프트는 '아워 오브 코드(Hour of Code)'라는 글로벌 코딩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해오고 있다. 마이크로소프트는 비영리 청소년 교육 기관인 JA코리아와 함께 코딩 교육 커리큘럼 개발·강사 양성에 힘쓰고 있으며, 이번 SK텔레콤과 협력을 통해 안정적인 교육 공간을 확보할 수 있게 됐다.

정교화 한국마이크로소프트 정책협력법무실총괄은 "마이크로소프트는 IT 기업으로서 다양한 사회 구성원들이 컴퓨팅적 사고력과 미래 역량을 갖출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고 있다"며, "SK텔레콤과 함께 더 많은 아이들에게 컴퓨터 과학교육의 기회를 제공하고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유웅환 SK텔레콤 SV이노베이션센터장은 "보다 큰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기 위해 마이크로소프트와 같이 사회적 가치에 대한 비전을 공유하는 다양한 파트너와의 적극적 협력이 필수다"라며, "5G시대 미래 인재 육성을 위해 당사의 유 무형 자산을 적극 개방하고 다양한 파트너와의 협력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도민선기자 domingo@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