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투스 '서머너즈워', 글로벌 누적 매출 2조원 돌파

서비스 5년 7개월 만에 2조원 성과 달성


[아이뉴스24 김나리 기자] 컴투스(대표 송병준)는 모바일 게임 '서머너즈 워: 천공의 아레나'가 글로벌 누적 매출 2조원을 돌파했다고 12일 발표했다.

지난 2014년 4월 출시된 서머너즈워는 서비스 5년 7개월 만에 국내 단일 모바일 게임 지식재산권(IP)으로 매출 2조원이라는 성과를 달성하게 됐다.

이번 추가 1조원 매출 달성은 앞선 1조원 달성 때보다 3개월이 단축된 2년 8개월 만의 성과다. 매출 1조원은 2017년 3월 달성했으며, 국내 모바일 게임으로 매출 1조원을 달성한 것은 서머너즈워가 최초다.

[사진=컴투스]

서머너즈 워는 전체 글로벌 누적 매출의 90% 이상을 해외에서 거둬들이는 글로벌 게임이다. 출시 이후 총 234개 국가에 서비스 됐으며, 아메리카 55개국, 유럽 51개국, 아시아 51개국, 아프리카 54개국, 오세아니아 21개국 등 전 대륙에 고루 출시된 바 있다.

서머너즈워가 지난 5.58년 동안 해외에서 거둔 성과는 웬만한 콘텐츠 산업군보다 더 괄목할 만한 기록이다. 컴투스에 따르면 지난해 수출액을 기준으로 출판업계 전체가 6.62년, 만화업계 전체가 40.85년, 영화업계 전체가 39.61년 동안 달성해야 한다.

이는 문화 산업 콘텐츠인 모바일 게임이 글로벌 시장에서 갖는 경제적 파급력을 보여주는 것으로, 글로벌에서 압도적인 경쟁력을 갖춘 서머너즈 워의 가치는 더욱 커질 것이라고 회사 측은 전망했다.

이에 컴투스는 전 세계가 즐기는 서머너즈워 e스포츠 대회를 개최하고, 150년을 아우르는 유니버스를 구축해 애니메이션∙코믹스∙소설과 신규 대작 게임 개발 등 다양한 분야로의 확장을 진행하고 있다.

컴투스 관계자는 "자사의 개발력으로 탄생한 순수 모바일 게임 IP 서머너즈 워가 한국을 넘어 글로벌 시장을 선도해 나갈 수 있도록 지속 성장시켜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김나리기자 lord@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