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FA2019] 밀레, 3-in-1 무선청소기 등 다양한 신제품 선봬

3천종 이상의 제품으로 구성되는 새 빌트인 주방가전 시리즈도 공개


[아이뉴스24 윤선훈 기자] 독일 가전업체 밀레가 오는 9월 6일부터 11일까지(현지시각) 5일간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유럽 최대 가전박람회 'IFA 2019'에서 다양한 신제품 출시를 예고했다.

밀레가 이번 전시회에서 출시한 신제품·신기술은 ▲3-in-1 콘셉트의 핸드스틱형 무선청소기 '트라이플렉스 HX1' ▲'제너레이션 7000' 빌트인 주방가전 시리즈 ▲세탁 및 건조 사용 편의성을 더한 신기술 '애드로드'·'워시2드라이' ▲밀레 앱과 기기 간 연동성을 강화한 앱인 '쿡어시스트'·'바리스타어시스턴트' 등이다.

트라이플렉스 HX1은 밀레 최초의 핸드스틱형 무선청소기다. 특허받은 3단계 3-in-1 콘셉트가 핵심인데, 이는 모터와 배터리, 먼지통으로 구성된 '파워유닛'의 탈부착 방식에 따라 이뤄진다. 이에 따라 상중심·하중심을 모두 구현 가능하다.

밀레의 3-IN-1 무선청소기의 모습 [출처=밀레]

파워유닛은 핸드스틱 위아래로 탈부착 가능하도록 설계됐다. 파워유닛을 핸들 바로 아래에 장착하면 소파나 식탁 등 가구 아래의 좁은 공간을 손쉽게 청소할 수 있고, 일렉트로브러시만 떼어내면 천장을 청소할 수도 있다. 반대로 청소기 헤드 가까이에 장착하면 중력의 중심이 아래로 이동해 넓은 공간도 힘들이지 않고 청소할 수 있다. 별도의 지지대 없이도 제품을 세울 수 있다. 선반이나 식탁 위를 치우거나 자동차 실내 등을 청소할 때는 파워유닛과 흡입관을 분리한 솔로 모드로 사용하면 된다.

아울러 교체 가능한 배터리를 통해 120분간 사용할 수 있다. 배터리 하나당 최대 60분까지 사용 가능하고, 여분의 배터리가 있어 이를 합치면 총 120분의 사용시간이 보장된다. 먼지통을 쉽게 비울 수 있도록 트위스트2오픈(Twist2open) 방식을 채택했다. 어두운 코너에서도 먼지를 쉽게 확인해 구석까지 청소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브릴리언트라이트'도 탑재했다.

트라이플렉스 HX1은 3가지 모델, 5가지 색상으로 전 모델이 밀레의 독일 빌레펠트 공장에서 생산된다. 한국 시장에는 2020년에 출시될 예정이다.

빌트인 주방가전인 '밀레 제너레이션 700'은 역대 최대인 3천개 이상의 모델이 출시될 밀레의 야심작이다. 전기오븐, 인덕션, 식기세척기, 스팀오븐, 전자레인지, 커피머신 등 다양한 빌트인 가전을 아우른다.

밀레는 전세계 유일하게 440°C의 강력한 열이 발생하는 열분해 자가 세척 과정도 견뎌내는 카메라를 내부에 탑재한 오븐을 선보였다. 사용자는 오븐에서 조리되고 있는 요리의 상태를 스마트폰에서 고화질 이미지로 실시간 확인할 수 있고, 조리 온도나 식자재의 익힘 정도도 원격으로 조종할 수 있다. 조리 프로그램이 완료되면 알아서 오븐의 문이 열리고 쿨링 팬이 가동해 오븐 속 온도를 빠르게 낮춰준다. 보온 모드도 갖췄다.

이외에도 인덕션, 식기세척기, 커피머신 등 사용자 편리성을 바탕으로 한 다양한 신제품들을 공개했다. 세라믹 유리 스크린으로 덮인 새로운 풀 서페이스(Full-surface) 인덕션은 최대 6개의 냄비나 팬을 위치에 구애받지 않고 아무 데나 놓아도 사용 가능하다. 필요 시 조리 중에도 냄비와 팬을 움직일 수 있다.

G 7000 식기세척기는 스마트폰을 통해 사용자가 원하는 시간과 주기를 설정할 수 있고, 자동으로 식기의 오염도와 양을 감지해 필요한 만큼의 세제를 알아서 투입한다. 커피머신은 3가지 원두를 사용할 수 있고, 우유 잔여물, 커피 배출구 등을 사용자가 직접 세척할 필요가 전혀 없는 최초의 완전 자동 빌트인 제품이다.

밀레 '제너레이션 7000' 빌트인 주방가전 시리즈의 모습 [출처=밀레]

제너레이션 7000 시리즈는 4가지 디자인(퓨어라인, 비트로라인, 아트라인, 컨투어라인)과 3가지 색상(그래파이트 그레이, 옵시디언 블랙, 브릴리언트 화이트)으로 구성된다.

이와 함께 밀레는 세탁 막바지에도 세탁물을 새로 추가할 수 있는 '애드로드' 기능을 개발했고, 와이파이와 연동한 밀레앳모바일(Miele@mobile) 앱을 이용해 세탁물 추가 가능 여부 확인 및 원격 정지가 가능한 기술도 내놨다. 집안의 와이파이를 통해 드럼세탁기와 의류건조기가 서로 커뮤니케이션하는 기능인 '워시2드라이'도 선보인다. 드럼세탁기에 설정된 프로그램 정보를 의류건조기가 받아 그에 맞는 건조 프로그램을 자동으로 선택해 작동하는 기능이다.

또 요리에 도움을 주는 '쿡어시스트' 및 '믹스앤매치' 앱, 커피머신 전용 앱인 '바리스타 어시스턴트'도 기자간담회를 통해 첫 소개했다.

밀레 관계자는 "점점 더 많은 밀레의 가전제품들이 아마존 음성비서 '알렉사'와 연동되고 있다"고 언급했다.

윤선훈기자 krel@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