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보] '가습기 살균제 증거인멸' 고광현 전 애경산업 대표 2년6개월 실형


[아이뉴스24 이현석 기자] '가습기 살균제 사건' 증거 인멸 혐의를 받아 온 고광현 전 애경산업 대표가 23일 1심에서 징역 2년 6개월의 실형을 선고받았다.

이현석기자 tryon@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