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포럼2019] 성황리에 종료… 4차산업혁명 시대, 디지털 마케팅 비전 제시(종합)

'4차산업혁명과 디지털 마케팅'


[아이뉴스24 장효원 기자] IT에 강한 경제지 아이뉴스24가 주최한 아이포럼2019가 성황리에 종료했다. 300여명이 참석한 이번 포럼에서는 시대의 화두인 '4차산업혁명과 디지털 마케팅'을 다뤄 참석자들의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아이뉴스24는 28일 창간 19주년을 맞아 서울 드래곤 시티 그랜드볼룸에서 '4차 산업혁명시대의 디지털 마케팅 전략'을 주제로 아이포럼2019를 개최했다. 이번 포럼에서는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가 디지털시대로 전환되면서 바뀌는 소비자 니즈와 그에 따른 마케팅 전략에 대해 강연했다.

김학도 중소벤처기업부 차관은 환영사에서 "넷플릭스, 유튜브 등 새로운 서비스가 부상하면서 마케팅 방식도 크게 바뀌고 있다"며 "IT와 산업이 융합되고 있는 환경에서 중소기업들에게도 디지털마케팅이 중요한 화두가 되고 있다"고 말했다.

아이뉴스24는 28일 창간 19주년을 맞아 서울 드래곤 시티 그랜드볼룸에서 '4차 산업혁명시대의 디지털 마케팅 전략'을 주제로 아이포럼2019를 개최했다. [사진=정소희 기자]

이의훈 카이스트 경영대학 기술경영학부 교수는 기조연설에서 "변화를 수용하는 것은 시장으로 아무리 좋은 상품이라도 결과적으로 소비자가 받아들여야 한다"며 "생산 기술력에서 차이가 없어진다면 수요까지 이어지는 가치를 갖추는 게 중요하므로 결국 시장을 주도하는 것은 마케팅"이라고 짚었다.

이날 아이포럼2019는 ▲4차산업혁명과 디지털 마케팅 ▲빅데이터 & 커뮤니케이션 혁신 ▲초연결시대 신(新)고객가치 창출전략 등 3개 세션으로 진행됐다.

◆1세션: 4차산업혁명과 디지털마케팅

첫 번째 세션 첫 강연은 김형택 디지털리테일컨설팅그룹 대표가 '2019년 디지털마케팅 어떻게 할 것인가?'를 주제로 발표했다.

김 대표는 "디지털트랜스포메이션에 대한 기업들의 컨설팅 수요가 높은데 문제는 기업들의 디지털 마인드, 디지털 커뮤니케이션이 돼 있지 않다는 것"이라며 "고객은 온라인과 오프라인을 넘나들고 있는 데 이런 고객에 맞춰 매장, 온라인, 카다로그, 모바일 등 전체의 여정에 기반하는 고객경험 설계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두 번째 강연은 이구환 데일리블록체인 부사장이 '블록체인이 몰고올 마케팅 혁명'에 대해 강연했다. 이 부사장은 "블록체인이 갖는 기본적인 속성은 데이터를 안전하고 불변하게 투명성을 보장하면서 저장할 수 있는 시스템"이라며 "디지털생태계 전반에 신뢰성 있게 만들 것인가 하는 기반기술로 블록체인을 바라볼 필요가 있다"고 전했다.

세 번째 강연은 강성진 펑타이코리아 차이나마케팅 그룹장이 '4차 산업혁명을 일상으로 바꾼 중국의 3가지 키워드'를 주제로 발표했다. 강 그룹장은 "중국은 빅데이터(B), 인공지능(A), 트랜스포메이션(T)이 바이두(B), 알리바바(A), 텐센트(T)를 통해 발전하고 있다"며 "중국은 낮은 인터넷 보급률에도 4차산업혁명을 성공적으로 안착시킨 사례"라고 설명했다.

마지막으로 이의훈 카이스트 경영대학 기술경영학부 교수를 좌장으로 김형택 디지털리테일컨설팅그룹 대표, 이구환 데일리블록체인 부사장, 강성진 펑타이코리아 차이나마케팅그룹장이 나서 디지털마케팅에 대해 토론을 나눴다.

◆2세션: 빅데이터 & 커뮤니케이션 혁신

두 번째 세션 첫 시간은 홍성국 혜안리서치 대표가 '수축사회 도래와 4차산업혁명'을 주제로 강연했다. 홍 대표는 "2008년 전환형 복합위기를 거치며 전세계가 수축사회로 접어들었다"며 "4차산업혁명은 수축사회와 만나면서 기존 산업과 갈등을 유발할 것"이라고 진단했다.

두 번째 강연은 한현정 SK텔레콤 디지털커뮤니케이션팀장이 SK텔레콤의 디지털커뮤니케이션 사례를 소개했다. 한 팀장은 "SK텔레콤은 비식별 데이터를 많이 갖고 있는데, T맵 데이터를 활용해 관광지에서 현지주민이 많이 찾는 음식점을 소개해 인기를 끌기도 했다"고 말했다.

세 번째 시간은 장정훈 데이터리셔스 비즈니스 컨설팅 팀장이 비즈니스 개선을 위한 그로스해킹 실행전략에 대해 설명했다. 장 팀장은 "회사 전체가 집중해야 할 하나의 원칙을 세우고, 지속적인 실험을 통해 디지털 마케팅 전략을 개선해 나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네 번째 강연에서는 최동준 삼성전자 글로벌마케팅센터 상무가 삼성전자의 디지털마케팅 전략을 소개했다. 최 상무는 일생생활 전반에 걸친 디지털 전환(Digital Transformation) 가속화로 전자업계도 소비자 구매행태 디지털화, 온라인 유통이 급성장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3세션: 초연결시대 신(新)고객가치 창출전략

세 번째 세션 첫 번째 시간으로 김광석 삼정KPMG 경제연구원 수석연구원이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과 산업 패러다임의 전환'을 강연했다. 김 수석연구원은 "4차 산업혁명의 기반기술들이 산업에 활용되면서 플랫폼이 진화하게 됐고, 기업의 경쟁력은 '진화된 플랫폼'을 누가 소유하고 있느냐에 따라 결정되는 상황"이라고 말했다.

두 번째 강연에서는 박성조 글랜스TV 대표가 멀티 플랫폼·채널 시대를 맞아 소비자가 선택할 수 있는 채널이 다양해지면서 콘텐츠 마케팅 전략 수립 시 소비자의 소비 경험이 더욱 중요해졌다고 밝혔다.

마지막 세 번째 강연에서는 이성웅 하나은행 글로벌디지털센터 팀장이 '블록체인 기반 금융 신 비즈니스 전략'을 설명했다. 이 팀장은 "블록체인을 통한 해외송금 방식은 중개수수료가 필요 없고 시간도 2~3배 단축된다"고 강조했다.

포럼이 끝나고 컨설팅 업무에 종사하는 박지예(30)씨는 "강연을 통해 기존 마케팅의 문법을 깰 수 있었다"며 "특히 연사들이 임원진과 실무진으로 구성된 덕에 전략과 실무에 관해 더 자세히 들을 수 있었던 점이 좋았다"고 말했다. 또 "기회가 되면 내년에도 참석하겠다"고 덧붙였다.

장효원기자 specialjhw@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