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빈·손예진, 열애설 해프닝도 뜨겁다…"美 동반여행 NO!"


배우 현빈과 손예진이 열애설에 휩싸였다. 양측 소속사는 이를 적극 부인했지만, 연예계 대표 비주얼인 이들의 열애설만으로도 뜨거운 관심을 모았다.

지난 9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현빈과 손예진이 함께 미국 LA에서 여행 중이라는 내용의 글이 올라왔다. 글쓴이는 '미국에서 부모님과 함께 식사하는 것도 목격했다'라고 적었다. 해당 게시글은 삭제된 상태다.

현빈과 손예진 측은 열애설을 즉각 부인했다. 손예진 소속사 엠에스팀엔터테인먼트는 "현빈과의 열애는 사실이 아니다. 온라인 게시글 내용도 사실이 아니다"라며 "손예진은 혼자 여행 중이고 부모님은 한국에 계신다"라고 덧붙여 설명했다.

현빈의 소속사 VAST엔터테인먼트 또한 "현빈이 스케줄차 해외에 있다. 손예진과 미국에서 만났다는 건 사실이 아니다"라고 말했다.

1982년생으로 동갑내기인 현빈과 손예진은 지난해 여름 개봉한 영화 '협상'에서 데뷔 이래 처음 호흡을 맞춰 관심을 모은 바 있다. 극 중에서 각각 협상가와 인질범을 연기한 손예진과 현빈은 이원촬영을 통해 영화의 긴장감을 끌어올렸다.

특히 현빈은 지난해 9월 열린 '협상'의 언론배급 시사회 현장에서 "로맨스·멜로 장르에서 손예진을 만나지 못한 게 아쉽지만 아직 기회가 있다"라고 너스레를 떨며 "좀 더 밝은 작품에서 만나고 싶다"고 전해 향후 이들의 만남에 기대감을 이끌어냈다.

조이뉴스24 유지희기자 hee0011@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