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린드블럼-양의지, 우리가 만들어낸 승리!


[조이뉴스24 이영훈 기자] '2018 신한은행 마이카 KBO 리그' 한국시리즈 4차전 SK 와이번스와 두산 베어스의 맞대결이 9일 오후 인천광역시 문학동 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렸다. 이날 경기에서 승리를 거둔 두산 린드블럼, 양의지가 하이파이브를 하고 있다.

두산은 린드블럼의 호투와 8회 정수빈의 역전 투런포에 힘입어 SK에 2-1 역전승을 거뒀다. 시리즈 1승2패로 열세에 몰려 있던 두산은 2승2패를 만드는 데 성공하며 분위기를 가져왔다.

인천=이영훈기자 rok6658@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