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컬플레이' 오상진 "아카펠라 무대, 현장서 귀 의심해"

PD "오상진-노홍철 케미스트리도 관전 포인트"


[조이뉴스24 권혜림 기자] 방송인 오상진이 '보컬플레이'의 진행을 맡은 소감을 알렸다.

9일 서울 상암동 스탠포드호텔에서 채널A 음악예능쇼 '보컬플레이'의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전경남 담당 PD, 노홍철, 오상진, 윤상, 윤일상, 스윗소로우, 뮤지가 참석했다.

'보컬플레이'는 악기에 의존하지 않고 오직 인간의 목소리로 음악을 완성해내는 국내 최초 아카펠라 음악 예능 프로그램이다.

진행자로 나서는 오상진은 첫 아카펠라 예능 '보컬플레이'가 그간 많이 방영된 음악 예능 프로그램들과는 차별화된 재미를 줄 수 있을 것이라 기대했다. 그는 "피로감을 풀 수 있는 새로운 포맷의 음악 프로그램이라 본다"며 "어디서든 경쟁은 있을테니 부담을 갖기보단 좋은 프로그램으로 좋은 음악 장르를 소개하려 한다. 그러면 소기의 성취를 이룰 수 있지 않을까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현장에서 실력자들의 목소리를 들으면서는 연이어 감탄을 했다고도 말했다. 오상진은 "현장에서 많이 놀랐다"며 "작은 소리도 다 목소리로 만들어진다는 것에서 내 귀를 의심하게 되더라. 중세시대 교회음악 장르로 시작한 아카펠라가 이번 기회에 또 한 번 사람들의 마음 속에 새로운 가능성을 줄 수 있을 것 같다"고 알렸다.

전경남 PD는 "노홍철, 오상진의 케미스트리가 어마어마한데, 그것이 '보컬플레이'의 관전포인트가 될 것"이라고 기대를 당부했다. 그는 "열심히 하면 시청자들도 진심을 알아주실 것"이라며 "타 음악 경연 프로그램과는 다른 기준으로 봐 주시면 좋겠다. 인간의 목소리로 기존 곡들이 어떻게 아카펠라화되는지를 보시면 재밌을 것"이라 말했다.

'보컬플레이'는 오는 10일 밤 10시 20분 첫 방송된다.

권혜림기자 lima@joynews24.com 사진 정소희기자 ss082@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