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오스테오닉, 독일 업체에 공급계약… '강세'

독일 비브라운사와 ODM 계약


[아이뉴스24 장효원 기자] 오스테오닉이 독일 업체와 공급계약을 맺었다는 소식에 강세다.

5일 오전 9시23분 기준 오스테오닉은 전 거래일보다 3.78%(250원) 상승한 7천130원에 거래되고 있다.

오스테오닉이 독일 비브라운과 신경외과용 골절합 및 재건용 임플란트시스템을 독점 공급·판매하기 위한 기본 계약을 체결했다고 5일 공시했다.

2016년 비브라운의 요구에 따라 오스테오닉이 제품 개발 및 양산 준비를 완료함에 따라 체결한 ODM(제조사 개발 생산) 계약이다.

장효원기자 specialjhw@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