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CNS도 기업용 블록체인 플랫폼 출시

'모나체인'으로 디지털 인증 등 3대 서비스 제공


[아이뉴스24 김국배 기자] LG CNS가 자체 블록체인 플랫폼 '모나체인'을 출시한다고 13일 발표했다.

모나체인은 금융, 공공, 통신, 제조 등의 산업 영역에 적용할 수 있는 기업용 블록체인 플랫폼이다. 디지털 인증, 디지털 커뮤니티 화폐, 디지털 공급망 관리를 3대 핵심 서비스로 제공한다.

LG CNS는 디지털 인증 서비스를 위해 국제 표준인 월드와이드웹 컨소시엄(W3C)의 분산 신원확인(DID) 기술을 사용한다. 기존 인증 방식에 비해 다른 시스템이나 서비스와 연계가 쉽다는 장점이 있다.

사용자 입장에서는 개인 휴대기기에서 개인식별번호(PIN)나 지문 등의 생체정보만으로 쉽게 개인 인증, 송금, 결제를 할 수 있다.

사업자 측면에서는 고객 지향적 서비스가 가능하다. 예컨대 보험금 청구를 위해 기존에는 병원에서 증명서를 발급받은 뒤 보험사에 청구해 지급받았다면, 모나체인 환경에서는 사용자가 병원에서 의료비를 결제만 하면 보험금이 수령하게 된다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디지털 커뮤니티 화폐는 디지털 인증을 기반으로 개인 휴대기기에 디지털 지갑을 생성하고 디지털 상품권을 발급하는 기능을 제공한다.

현재 LG CNS는 시중은행과 함께 커뮤니티 화폐 사업을 준비중이다. LG CNS는 은행에 블록체인 플랫폼을 제공하고, 은행은 화폐 발행·유통을 담당하는 방식으로 운영될 계획이다.

디지털 공급망 관리(SCM)를 통해서는 제품 생산에서 고객 인도에 이르는 과정의 거래정보가 투명하고 신속하게 각 이해관계자에게 공유된다. 따라서 생산 소요시간 단축, 적정재고 수준 유지, 운송오류 최소화, 비용 절감 등의 효과를 볼 수 있다.

최근 LG CNS는 최고기술책임자(CTO) 산하 50명으로 구성된 블록체인 전담조직을 신설하기도 했다. 향후에는 인원을 2배 이상으로 늘릴 계획이다.

현신균 LG CNS CTO는 "이번 모나체인 출시를 통해 금융과 공공, 통신, 제조 등 다양한 산업에서 실질적인 성공사례를 만드는데 주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국배기자 vermeer@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