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 돌잔치 '라온파티' 근무 50대 여성도 '확진'…돌잔치 관련 13명 감염

경기도 부천의 돌잔치 뷔페에서 근무한 50대 직원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로써 돌잔치 관련 확진자는 13명으로 증가했다. 24일 인천시에 따르면, 서구 검암동 거주자 A씨(52·여)가 코로나19 확진...



  1.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25명…'이태원 클럽발' N차 감염 지속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사흘째 20명대를 기록하며 전국적으로 산발적 감염이 지속되고 있다. 코로나19 환자가 전날보다 25명이 증가하는 등 이태원 클럽발 N차 감염이 심상치 않은 상황이어서 방역당국


  2. '부천 돌잔치' 참석한 인천 40대·10대 모자 '확진'…4차 감염 추정

    경기도 부천 돌잔치에 참여한 인천지역 40대 여성과 10대 아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확진 판정을 받았다. 24일 인천시 부평구에 따르면, 산곡동 거주자 A씨(43·여)와 그의 아들 B군(17)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


  3. 부천 돌잔치 9명, 이태원 클럽발 '코로나 19' 4차 감염…"390명 검사 진행"

    경기 부천 돌잔치 관련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22일 현재까지 총 9명이 나왔다. 지난 10일 돌잔치를 주최한 부부와 아이 등 가족 3명과 돌잔치에 참석한 접촉자 6명이다. 추가 확진자는 부천 1명, 서울 광진구 1명,


  4. '코로나 19' 신규 확진자 20명…지역감염 11명 '3일 연속 두자릿수'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환자가 하루사이에 20명 늘었다. 지역사회 감염 사례가 11명, 해외 입국 확진자는 9명이었다. 22일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이날 0시 기준 국내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수


  5. 삼성서울병원 간호사 지인 2명 '코로나19' 확진…"노래방 비말 감염" 추정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인 삼성서울병원 간호사의 지인 2명이 추가 확진 판정을 받았다. 방역당국은 해당 간호사가 병원 외부에서 먼저 감염된 후 원내 동료간 전파가 이뤄졌을 가능성이 높다고 추정했다. 이 간호사는


  6. 안양 고교 교직원 7명, '코로나19' 집단감염 '자쿠와' 방문

    경기도 얀양시의 한 고등학교 교직원 7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다녀간 '자쿠와' 주점을 같은 시간대에 방문한 것으로 확인돼 집단감염 우려가 높아지고 있다. 일각에서는 교직원 7명이 일본식 룸 형태의 자쿠


  7. 대구 농업마이스터고 1명 '코로나19' 확진…전교생 귀가·학교 폐쇄

    대구의 한 고등학교에서 하루 만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한 명이 나와 학교가 폐쇄되고 3학년 전원이 귀가조치됐다. 21일 대구시교육청에 따르면, 수성구 대구농업마이스터고 기숙사에 입소한 고3 학생 한 명이


  8. 정부 "인천시, 21일부터 모든 코인노래방 2주간 집합금지 명령"

    이태원 클럽을 방문한 뒤 확진 판정을 받은 '인천 학원강사발' 지역 감염이 확산하자, 인천시가 모든 동전노래방에 대해 사실상 영업정지를 뜻하는 '집합금지' 명령을 내렸다. '집합금지 명령'은 사실상 영업금지를 의미한다. 또 같은 기간


  9.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12명…이태원 클럽발 감염 지속

    서울 용산구 이태원 클럽에서 촉발된 감염 확산으로 30명대까지 늘었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하루 만에 다시 10명대로 감소했다. 하지만 이태원 클럽발 'N차 감염' 위험성이 여전히 높아 규모는 언제든 다


  10. 등교개학 첫날부터 '코로나19' 비상…인천 66개 고교 학생 전원 귀가 조치

    고3 등교 수업이 시작된 오늘(20일) 인천에서는10개 군·구 가운데 5개 구 고등학교의 등교가 모두 중지됐다. 고3 수험생 중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하면서다. 20일 인천시교육청은 미추홀구·중구·동구·남


  11.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다시 30명대로…지역발생 24명·해외유입 8명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일일 신규 확진자가 다시 30명대로 증가했다. 20일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이하 중대본)는 이날 0시 기준, 코로나19 확진자가 32명 증가해 총 1만 110명이라고 밝혔다. [아이뉴스24


  12. 등교개학 첫날, 고3 확진자 2명 발생…'거짓말' 학원강사발 감염

    고등학교 3학년의 등교 개학 첫날인 20일, 인천에서 '거짓말' 학원 강사와 관련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환자 2명이 추가 발생해 방역당국의 우려가 높아지고 있다. 김정식 인천 미추홀구청장은 이날 오전 "코로나19


  13. 충남 서산서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삼성서울병원 간호사 친구

    삼성서울병원에 근무 중인 간호사 확진자와 친구인 국민건강보험공단 충남 서산지사 직원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20일 서산시보건소에 따르면, 국민건강보험공단 서산지사 직원 A씨(27)가 이날 오전


  14. [코로나19] IFA 2020 오프라인 행사 축소 진행…하루 관람객 1천명 제한

    오는 9월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유럽 최대 가전박람회 'IFA 2020'이 당초 예정됐던 엿새보다 3일 축소된 사흘 동안 운영된다. 당초 예상과 달리 코로나19에도 오프라인 행사를 강행하지만, 대신 하루 관람객을 1천명으로 제한한다. IFA


  15. '거짓말' 학원강사발 4차 감염 발생…학습지교사 등 8명 추가 확진

    서울 용산구 이태원클럽을 다녀온 뒤 자신의 신분과 동선을 속였던 20대 학원강사발(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가 급속도로 확산되고 있는 모양새다. 이 학원강사와 2차 감염자 등이 이용한 코인노래방·PC방·택시 이


  16. 유은혜 "고3 내일부터 매일 '등교수업'…무한정 유보할 수 없다"

    유은혜 교육부 장관이 "내일(20일) 고등학교 3학년들의 등교 수업이 시작된다"며 "고3은 매일 등교를 원칙으로 할 것"이라고 밝혔다. 유은혜 장관은 "코로나19 위험이 완전히 사라지지 않은 상태에서 매우 어렵고 힘들게 등교 수업 결정을


  17. 정세균 "20일부터 고3 '등교 수업'…우려 있지만, 감당할 수 있는 수준"

    정세균 국무총리가 "내일(20일) 고3 학생들부터 시작되는 등교수업에 대해 일부 안전 우려가 있지만 현재의 지역감염 상황은 우리 방역망이 감당할 수 있는 수준이고, 정부와 학교, 가정이 힘을 모으면 안전한 등교 수업이 가능할 것"이라고


  18. 박원순 "삼성서울병원 간호사 4명 '코로나19' 확진…접촉자 277명"

    박원순 서울시장이 삼성서울병원 간호사 4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감염됐다고 19일 밝혔다. 국내 대형병원 의료진 중에서는 첫 감염 사례로, 의료계에 초비상이 걸렸다. 박원순 시장은 이날 "어제 흉부외과 수술실 간


  19. '무직 거짓말' 학원강사발 '코로나19' 감염 확산…코인노래방·택시 이용

    서울 용산구 이태원 클럽을 방문한 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인천 학원강사의 제자가 다녀간 코인노래방에서 코로나19 추가 확진자가 발생했다. 이 학원강사와 관련된 코로나19 확진자는 학생 11명, 성인 10


  20.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13명 중 9명 '국내발생'…모두 수도권 지역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 13명 중 9명이 '지역발생'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들 모두 서울·경기 등 수도권 지역인 것으로 파악됐다. 19일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이하 중대본)는 이날 오전 0시 기준,